깨달음이 주는 교훈 > 목회칼럼

본문 바로가기

목회칼럼

깨달음이 주는 교훈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017회 작성일 23-04-28 18:24

본문

4월 23일은 1995년 유네스코가 제정한 "세계 책의 날" 입니다. 


책을 읽으면 어떤 효과가 있을까요? 책을 읽으면 지식과 어휘력이 늘고, 다른 사람과 문화를 이해하는 공감능력이 풍성해지고, 수면을 돕고 스트레스가 해소된다고 합니다. 또한 우울증 개선효과가 있고, 뇌의 활성화를 통해 치매 알츠하이머가 예방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또 한가지 책을 읽는 가장 큰 장점 중에 하나는 사람에게 깨달음을 줄 수 있다는 것입니다

BC 3세기, 그리스 시칠리아 섬의 남쪽, 아름다운 도시 시라쿠사의 왕 히에로 2세는 세공사에게 왕관을 만들어 오라고 명령합니다. 금 세공사는 정성껏 만들어 왕에게 바쳤으나, 왕은 아무리 보아도 그 왕관에 불순물이 섞인 것만 같았습니다. 문제는 심증은 있으나 물증이 없는 것입니다. 그래서 유명한 수학자 아르키메데스에게 불순물이 섞인 금인지 아닌지 알아 오라고 명령합니다. 하지만 그 시대에 현미경도 없고, 금속 분석기도 없는 지금으로 부터 2200여년 전에 아무리 뛰어난 수학자라 할지라도 증명할 길이 없었습니다. 고민을 거듭하던 중에 어느 날 아르키메데스가 욕조에 몸을 담갔다가 물이 넘치는 것을 보는 순간! 아르키메데스가 외쳤다고 합니다. 

"유레카!" 

'찾았다, 발견했다, 깨닫게 되었다"라는 뜻입니다. 깨달음은 사람에게 기쁨을 주고, 충족감과 지적인 희열을 가져다 줍니다. 그리고 어떤 경우에는 시대를 변혁으로 이끌고, 인생을 바꾸는 놀라운 변곡점으로 이끌기도 합니다. 

한국 기독교사에 있었던 1907년도의 평양 대부흥운동에 대한 기록들은 현대의 그리스도인들에게 깨달음이 주는 변화를 엿볼 수 있게 합니다. 

알렌과 언더우드 선교사가 조선 땅을 밟은지 11년이 지난 후 1896년 도의 장로교, 감리교의 기독교인 합계는 4356명입니다. 그리고 또 다시 10년 후 1907년의 통계는 106,287 명으로 25배로 부흥합니다이런 부흥의 배경에는 1904년 원산 부흥회를 기점으로 선교사들이 계속 개최한 사경회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부흥의 중심이 된 평양장대현 교회는 사경회를 통해 받은 은혜를 잃어 버리지 않기 위해서 길선주장로를 중심으로 1905년부터 새벽기도회로 시작합니다. 연일 계속되는 기도회에 500이 넘는 성도들이 모이게 됩니다.

기도로 만반의 준비를 갖춘 장대현 교회는 19071 61500명의 성도들이 모여서 신년사경회를 열었습니다. 집회의 상황을 묘사한 선교사의 기록에 의하면, 전에 경험하지 못한 죄에 대한 굉장한 두려움이 나를 엄습하였다. 어떻게 하면 이 죄를 떨져 버릴 수 있고 도피할 수 있을까 나는 몹시 번민하였다. 어떤 사람이 마음이 너무 괴로워 예배당 밖으로 뛰어 나갔다. 그러난 그는 전보다 더 극심한 조심에 쌓인 얼굴과 죽음에 떠는 영을 가지고 예배당으로 되돌아 와서 오! 하나님 나는 어떻게 했으면 좋겠습니까?라고 울부짖었다” 또 다른 기록에 의하면, 몇몇 선교사들이 김씨와 주씨를 위해 특별히 기도했다. 그들은 그들의 생활에서 회개할 것이 있었기 때문이다. 강단에 앉아 있던 그가 갑자기 일어나서 자신은 형제를 질투했을 뿐만 아니라 방위량 선교사를 극도로 미워했다고 고백했을 때, 그는 산산조가가 났다. 그의 번민으로 인한 단말마의 고통은 말로 설명할 수 없을 정도로 보기에 너무도 비참했다. 그는 정신없는 사람처럼 땅에 넘어졌고, 그가 넘어지자 회중은 눈물바다가 되었다. 이날 저녁에 가장 뛰어난 일은 한 대학생의 기도였다. 그는 음란과 증오, 특히 자기 아내를 사랑하지 못한 죄 뿐만 아니라 일일이 다 기억할 수 없는 온갖 죄를 자복하였다. 그는 기도하면서 스스로 억제할 수 없을 정도로 울었고 온 회중도 따라 울었다. 우리는 그 순간, 살아계신 하나님 앞에 있음을 분명하게 느꼈다”라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평양대부흥운동에 나타난 신앙적인 깨달음은 수학자 아르키메데스의 깨달음과는 분명히 결이 다른 깨달음입니다. 신앙적인 깨달음은 새로운 사실을 발견한 깨달음에 국한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 깨달음은 인간의 존재론적 깨달음으로 '내가 어떤 존재인지,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지"를 깨닫는 영적이요, 인격적인 깨달음, 바로 "죄에 대한 깨달음" 입니다.

"죄에 대한 깨달음"이 그리스도인에게 주는 교훈의 엄중함과 새로운 태동의 변화를 경험하는 기쁨이 있기를 소원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